• 새미로

JEWELRY NEWS

제목

4월의 탄생석 다이아몬드, 갖고만 있어도 피부·건강에 좋아…‘여성의 수호석’

이름

semigold

연락처

010-7738-7844

4월의 탄생석 다이아몬드, 갖고만 있어도 피부·건강에 좋아

 

 

 

 

 

 

‘4월의 탄생석’

4월을 맞아 4월의 탄생석인 다이아몬드가 화제다.

4월의 탄생석인 다이아몬드는 ‘정복할 수 없다’는 뜻의 그리스어 아다마스(adamas)에서 유래됐다.

르네상스 시대까지 다이아몬드는 그 어떤 불, 도구로도 깰 수가 없었기 때문에 불멸의 상징으로 여겨진 데서

비롯된 것으로 보인다.

다이아몬드는 여성의 수호석으로도 여겨지는데 이는 사막에서 갈증에 허덕이던 어머니가 다이아몬드를

넣은 꿀을 마시자 다시 젖이 나오기 시작해 죽어가는 아이를 살릴 수 있었다는 전설에서 시작됐다.

이는 단순한 전설로 그치는 이야기가 아니라 좁쌀만큼 작은 다이아몬드라도 원석을 몸에 지니고 있으면

 인체의 건강에 영향을 미친다는 사실이 과학적으로 이미 검증된 바 있다.

또 다이아몬드는 가공된 상태보다 원석인 상태가 훨씬 더 많은 기를 방출하므로 가공 반지가 아닌,

 다이아몬드 원석을 몸에 지니고 있으면 치료 효과는 물론 아름다운 피부와 싱싱한 젊음도

유지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. 


다이아몬드는 1캐럿을 얻기 위해서 250톤의 자갈과 바위를 캐야 할 만큼 채취가 어렵다.


 

때문에 고대에는 남자, 특히 왕이 독점하는 보석으로 여성들의 착용이 금지됐다.

 

그러나 15세기쯤 프랑스의 왕 샤를레아가 아그네솔이라는 자신의 정부에게 핑크 다이아몬드를

 

준 것을 시작으로 여성들도 다이아몬드를 지닐 수 있게 됐다고 전해진다.

다이아몬드는 천연석 중 빛의 굴절률이 제일 높아 그만큼 아름다운 광채를 발휘한다.

4월의 탄생석 소식에 네티즌들은 “4월의 탄생석, 다이아몬드구나” “

4월의 탄생석, 그래서 다이아몬드가 예물이 된건가?” “4월의 탄생석, 다이아몬드 반지 언제쯤 껴보려나”

“4월의 탄생석, 다이아몬드 아름다워” 등의 반응을 보였다.

 

첨부파일 다운로드

등록자semigold

등록일2015-04-28

조회수5,448

 
스팸방지코드 :